오늘 누구나 놀랄수 밖에 없는 중요한 작품촬영을 했습니다.

무었을 누구 작품을  촬영했는지는 밝힐수는  없습니다. 필름 촬영이었지요. 아주 굉장한 작품[?] 이었어요. 누구나 놀랄수 밖에 없는 작품 이었어요.

기쁜마음으로 감사하게 일을 진행하였습니다.

Facebooktwittergoogle_plusredditpinterestlinkedinmail

About takephoto